• 돌아가기
  • 아래로
  • 위로
  • 목록
  • 댓글
실시간조황

모처럼 집앞강, 시즌이 제대로 시작되었네요.

goldworm 쥔장 goldworm 104

1

4

결론부터 말씀드리자면 잘나오는 편 ^^

 

요근래 기상조건이 정말 오르락내리락 엉망입니다.

게다가 바람이 얼마나 불어재끼는지

 

지난 일요일에는 활쏘기 승단대회가 안동에서 있었는데

도대체 몇번째 떨어지는지도 모르겠습니다.

합격률이 워낙 낮다보니 

그런가 합니다.

 

그리고 활터 그늘막 공사하느라

노가다 아닌 노가다로 며칠을 또 보내고

이래 저래 낚시를 덜 가고 있는 2023년 봄시즌입니다.

 

모처럼만에 바람도 안분다하고

저녁에 비소식까지 있고해서

비린내 충전이 시급하다는 판단아래 

 

출조 감행.

 

 

20230413_103754.jpg

 

오늘은 이놈이 잘 먹어주는 날이었습니다.

 

스피닝에 가벼운 웜채비, 마이크로러버지그

크랭크  ...  요정도 써봤는데

 

스피너베이트가 제일 잘 받아먹었습니다.

 

특히 골드웜표 스피너베이트가 제격인듯 합니다.

 

 

 

 

20230413_092351.jpg

 

4짜 중반급 좀 큰놈을 걸었는데

랜딩하는걸 동영상 찍으려고 카메라 찾는 사이 훌러덩 해버리네요.

손에라도 쥐어볼껄.

 

쥐어보나 마나 매한가지이기도 합니다.

 

 

 

 

20230413_103054.jpg

 

 

웜낚시하듯

바닥에 떨궈놓고 기다려도 입질이 옵니다.

웜스피너니까.

 

그러다 뭐가 좌우로 째고 흔들면서 오길래

뭐지 했더니...  이런놈.

 

 

 

 

20230413_105344.jpg

 

 

고사목이 보기에 따라서는 참 멋드러지는거 같습니다.

이번 강풍은 버텨냈지만

다음 강풍은 어떨지

올해 태풍은 또 버틸런지.

 

벌써 4대강 공사한지도 10년이 훌쩍 넘어가면서

강가에 수몰나무들이 하나둘 자취를 감춰 갑니다.

 

그래도 물속 수몰나무들은 아직 건재한 경우가 많네요.

 

 

 

20230413_111012.jpg

 

 

수몰나무 곁에 던져놓고

폴링 하는 와중에 덜커덕 합니다.

 

있을만한 곳에선 덜커덕을 자주 했던거 같네요.

 

오전9시~12시사이  세시간 낚시해서 총 마릿수가 6-7마리?

 

바람도 적당히 불어줘서 낚시하기엔 딱이었습니다.

12시 철수~

 

수온은 아침 14도로 시작해서 낮 16도까지 찍는걸 봤습니다.

 

 

 

 

 

20230413_105608.jpg

 

 

강 건너편엔 제가 요새 가장 공들이는 활터가 있습니다.

활터에 누가 나와있나 ...  다 보입니다.

 

한분 나와계시네요.

 

 

 

 

goldworm goldworm
10Lv. 9924P
다음 레벨까지 966P

즐거운 낚시

즐거운 활쏘기

즐거움 검도

공유스크랩
4
1명이 추천
profile image
쥔장 goldworm 글쓴이
한원식(문천)
집앞강은 참 편안합니다.
가는데 10분
배띄우는데 10분

배올리는데도 10분
집에오는데도 10분

바다 한번 다녀오면
오며 가며 시간도 시간이지만
가기전에 준비물 챙기기
다녀와서 소금물 쩐거 씻기
시간과 체력소모 차이가 참 크지요 ^^

집앞강 배스가 그런면에선 효자입니다.
이좋은걸 왜 안하고 바다로만 가시는지... 그렇다면 고맙습니다 ^^
23.04.13. 16:13
profile image
쥔장 goldworm 글쓴이
이승구(오월동주)
어제 같은날은 도보낚시도 안하는게 맞는거 같습니다.
사람이 날려갈 지경입니다.
게다가 황사도 얼마나 심하던지요.

버드나무 꽃가루가 오늘 난리가 났네요.
얼른 꽃가루 시즌 지나갔으면 좋겠습니다.
23.04.13. 16:13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취소 댓글 등록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삭제하시겠습니까?

목록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태그 : 집앞강
  • 라이트닝호를 타고 집앞강
    일요일(14일)에 활쏘기 승단대회가 있어서 조신하게 집콕 하려는데 라이트닝님이 집앞강 가자고 콕 ~ 찌르네요. 그래서 못이기는척 따라나섰습니다. 집에서 새벽4시에 출동 배달고 배내리고 새벽5시가 조금 못된시간인데 벌써 날이 훤해집니다. 폭발적인 입질을 기대했는...
  • 바람부는 집앞강
    비온다, 바람많이 불거다 겁을 줘싸서... 비린내 충전 차원에서 새벽에 출동했습니다. 오래 못할거라 짐작은 했지만 역시 예상은 빗나가지 않았네요. 이미 집앞강은 태풍수준의 바람. 바람이 꽤... 불지만 그래도 가이드모터의 앵커링기능으로 제자리 버텨주니 낚시할만 ...
  • 모처럼 집앞강, 시즌이 제대로 시작되었네요.
    결론부터 말씀드리자면 잘나오는 편 ^^ 요근래 기상조건이 정말 오르락내리락 엉망입니다. 게다가 바람이 얼마나 불어재끼는지 지난 일요일에는 활쏘기 승단대회가 안동에서 있었는데 도대체 몇번째 떨어지는지도 모르겠습니다. 합격률이 워낙 낮다보니 그런가 합니다. ...
  • 집앞강 짬낚 230329
    별 기대없이 나왔는데 현재 표층수온 12.8도 사진부터 올려둔 후 학원에서 일보면서 짬짬이 조행기 수정 들어갑니다. 자유조구 -> 리버티 -> 현재는 '메가바이트' 라는 이름으로 상호를 바꿧네요. 여기서 만들어진 꽤 오래된 미니 크랭크입니다. http://auction.kr/iBX6q...
  • 낙동강 신천(가죽정교) 사짜중반.
    조행기는 나중에 씁니다. 바람 생각보다 쎄게불고 춥네요 . . . 어제 비때문에 활성도가 좀 올랐을까? 어떨까? 궁금하여 오전9시 출동길에 나섰습니다. 목적지는 성주대교 하류권에 가죽정교 안쪽 신천. 메탈바이브와 미노우 그리고 스피너베이트로 빠르게 치고 올라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