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돌아가기
  • 아래로
  • 위로
  • 목록
  • 댓글
그냥

240324 일요일 집앞강 그리고 보트정비 이야기 (줄테라)

goldworm 쥔장 goldworm 157

1

4

지난해 연말에 보트 업어온 이후로

자잘한 정비가 끝없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이거 끝났나 싶으면 저거 터지고

저거 하고 나면 그담꺼 또하고 싶고

 

지난 한주는 물뽕작업에 신경을 썻습니다.

울진 다녀오며 보트 하부 공기통의 물뽕을 열어보니 

물이 주르르~

 

물이 하나도 안들어가는게 정상인데

어디서 들어갔을까 고민하다가

 

일단 물뽕부터 실리콘 벗겨내고 다시 잘 말리고

실리콘 발라서 피스까지 조여주고

 

그외 피스류들 전부 하나씩 다 빼서 실리콘 일일이 발라 다시 조여주고

 

보트 내부에서 밖으로 빠지는 부위에 빌지펌프를 배치해놨는데

그것도 분해해서 

피스두개를 분해해보는데

바닥에 고정되어야 할 피스 하나가 헛돌고 있네요.

 

아 이놈이 주범이었구나..!

 

피스는 한단계 큰것으로 

그리고 실리콘도 처리해주고

 

 

IMG_6440.jpeg.jpg

 

하는거 없이 손 많이 가는 보트정비입니다.

거의 매일 잠깐잠깐씩 잔손질이 참 많이가네요.

 

물에 띄워두니 이쁘장합니다.  적어도 제눈엔 ^^

 

 

 

 

 

IMG_6441.jpeg

 

동락공원에서 배띄워

최상류까지 올라가보니

이미 보트 여러대가 포진중

 

중간에 끼어서 

웜채비와 스피너베이트 등으로 지지기 반복하니

 

잔 입질이 몇번 들어옵니다.

 

이제 계절이 그럴때가 되었죠.

 

웜 채비에 결국 한마리 잡아냈고

2024년 첫배스인데

촬영거부로 그냥 보내주고

 

 

 

 

IMG_6443.jpeg

 

수동윈치.

어디에 달까 하다가 

보트 맨뒤 롤바에 달았습니다.

 

이 수동윈치의 용도는 

일명 손테라 작업을 위함입니다.

 

손테라는 무엇이냐.

가이드모터중에 거의 500만원쯤 가는 울테라라는 놈이 있습니다.

자동으로 올라가고 내려가고 누워주고까지 되는 신박한 놈인데

이놈이 벨트끼임고장이 빈번하여 애물단지가 되버리는 경우가 많다보니

차선책으로 고안해낸것입니다.

 

그래서 이것을 손테라  혹은 줄테라라고 부릅니다.

 

 

 

 

 

IMG_6444.jpeg

IMG_6445.jpeg

 

보트옆으로 주르르 카라비너에 꽂힌 줄들이 뒤쪽 수동윈치에서 

앞쪽에 도르래를 거쳐  가이드모터까지 연결되어 있습니다.

 

뒤에서 윈치 감아올리면 가이드모터가 위로 올라오고

윈치 풀어주면 가이드모터가 내려가고

 

짧은 이동시 

가이드모터 올리고 내리고를 보조자 시킬필요없이 선장혼자서 척척 해낼수 있고

 

무엇보다도 좀더 간편해집니다.

 

특히 바다에서는 출렁이는 너울에 가이드모터 올리고 내리는게 여간 고역이 아니고

초보자라도 동승해서 이걸 하라고 시켜보면 잘 하지도 못하고

 

번거로워보이지만 

정말 손이 편해지는 그런 신박함이 아닐까 합니다.

 

맨앞에 도르래 위치가 가이드모터 머리에 수직이 되는 위치가 되도록 수정도 하고.

 

참 자잘하게 손많이 가는 보트입니다.

 

 

 

 

IMG_6448.jpeg

 

하류로 내려와서 기름이 다되가길래

집앞에서 멈춥니다.

 

리터당 연비가 대략 2.5키로 정도

기름한통이 약 20~25리터정도 되니

한통 가득이면 이론상 50키로는 갈수 있다는 것인데

실제에서는 절반정도 기름이 남으면 무조건 복귀하는 쪽으로 염두에 둬야 합니다.

 

기름이 떨어져서 해경부르는 선주가 제일 한심한 선주라고 저는 생각합니다.

 

연료의 1/3은 목적지까지 가는데 쓰고

또 남은 1/3은 낚시하고 복귀하는거리를 염두에 두고

 

그리고 1/3은 악천후가 겹쳐서 서행으로 복귀해야할때를 염두에 둬야합니다.

 

아니면 예비연료통을 하나 더들고 타는 방법도 있기는 합니다만.

 

 

 

 

IMG_6449.jpeg

 

비가 살살 오다가 좀 쏟아지길래

파라솔 펼쳐봅니다.

 

보트가 훨씬 안정감이 있다보니

파라솔도 안정감이 아주 짱짱합니다.

 

올해는 낚시가 1번.

 

검도 활쏘기 수영 등등은 모두 후순위가 되겠습니다.

 

정말 길었던 활동호회 총무도 지난 토요일에 드디어 임기를 마쳤습니다.

 

활동호회 겪어보면서

정말 우리 낚시쪽, 그중에서도 특히 골드웜네는 점잖은 사람들만 모인곳이로구나!

이걸 실감했습니다.

 

 

4월에 어느날 잡아 

제가 만들어둔 석적활터로 골드웜네 분들 초청하겠습니다.

 

많이들 들러주세요.

 

 

 

https://www.youtube.com/shorts/FIs9NxCglKE?feature=share

 

 

goldworm goldworm
11Lv. 11283P
다음 레벨까지 1677P

즐거운 낚시

즐거운 활쏘기

즐거움 검도

공유스크랩
4
1명이 추천
profile image
중고보트에 너무완벽함을바라네요
그러면 무지피곤한데...
.
흔한말로 퍼지면 그때손봐가면서타도되는데.
.
보트연비도 무지낮네요
자동차도 리터당 7~8킬로가는데
.
낙동강구미권이 손맛 많이탄성주대교권보다 조과가 훨나을텐데요
아직 수온이너무낮은것같습니다
오늘잡은배스도 아주차더군요
.
24.03.25. 19:51
profile image
쥔장 goldworm 글쓴이
이승구(오월동주)
중고보트에 완벽함을 바란다? 는게 아니고
물이 새는 보트는 중고보트가 아니라 버려야될 보트입니다 ^^

차로 바꿔서 바람이 차량 실내로 들어온다는거하고는 다른이야기죠.
차는 퍼지면 육상위에 있지만
배는 퍼지면 목숨이 왔다갔다 하는 바다위에 떠있을수 있습니다.

이런생각을 하시는 이유는 배 운용을 전혀 안해보셨기 때문인걸로 ^^
24.03.25. 19:54
profile image
장비가 있는것이 좋은데, 손이 많이 가서부지런하지 않으면 장비를 운용하기가 어렵지요 ^^
24.03.26. 00:08
profile image
쥔장 goldworm 글쓴이
1
한원식(문천)
보트 타고 낚시하는게 30프로라면... 이동하고 보관하고 정비하는게 70%는 되는거 같습니다.
24.03.26. 11:33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취소 댓글 등록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삭제하시겠습니까?

목록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주간 조회 수 인기글

주간 추천 수 인기글

  • 지난주 금요일 조행
    한 며칠 바쁘게 지내다보니 후기쓰는걸 까먹었네요. 지난 금요일 오전. 날씨가 좋고해서 성주대교권 나가봤습니다 썬크림 바르는걸 까먹어서 배 세워두고 갔다왔는데 이놈은 헐이 깊어서 (배 아래 튀어나온부분) 수심이 좀 나와야 저렇게 가까이 접안이 가능합니다. 안그...
  • 염라대왕님과 함께한 영덕 가자미, 볼락, 쭈꾸미, 임연수 낚시 240407
    토요일 갈까 일요일갈까 하다가 일요일이 기상조건이 나을거 같아서 일요일 출동했습니다. 이번엔 염라대왕님을 제보트에 모셨네요. 새벽에 5시 안되어 출발해서 화장실들리고 편의점에서 컵라면으로 아침뚝딱... 저는 곧장 포인트로 달려가는 편인데 염라대왕님 아침패...
  • 240406 집앞강
    썩 잘나오진 않지만 봄은 봄이네요 수온 오전엔 14도 정도 마눌님 딸 태워 달리기도 해주고 컵라면도 끓여먹고 소풍하듯 집앞당에서 놀다 나왔습니다 비타오백은 보육원 그녀석이 덥석 주고 가네요 아까워서 안먹고 있는 중.
  • 금년 첫 쏘가리 & 최대어 기록갱신 뒷얘기
    금년 첫 쏘가리 & 최대어 기록갱신 뒷얘기 그저께 최대어 기록갱신후 그 자리에 다시 가고픈 맘에 일이 손에 안잡히네요 그날 런커를 세 마리 잡았습니다 첫배스는 두시간 여만에 잡았고 첫배스 사짜급잡고 두번째 배스와 파이팅 중인데 아빠와 자전거 타고 가던 중학생 ...
  • 가자미 편대채비
    goldworm 쥔장 goldworm 조회 19124.04.01.19:12
    가자미 채비 만들어둔것이 채비꼬임이 너무 심하여 철사로 다시 만들어봤습니다. 맨아래는 봉돌 옆으로는 가짓줄. 가짓줄은 묶음바늘 두개쯤 지렁이 길이만큼 단차줘서 두개 묶어주면 될거 같고 꼬임방지를 위해 회전하게 해놨는데 회전을 잘할란지는 바다에서 담궈봐야 ...
  • 스타님과 함께한 영덕 가자미 볼락 낚시 240331
    이번에는 일요일 기상조건이 완벽합니다. 이래봤자 봄날씨는 어떻게 변동할지 알수 없겠지만 동승을 누구로 할까 고민하며 이리저리 연락돌려보다가 스타님을 호출했더니 바로 콜~ 스타님과 새벽 5시 접선하여 출발~ 보트는 해맞이공원 부근 대부항에서 내렸고 급경사라...
  • 10여년 만에 배스 최대어 기록을 경신.
    10여년 만에 배스 최대어 기록을 갱신하다 10여년 전에잡은 저의 배스 최대어 기록을 오늘 바꾸었습니다 것도 두 마리나. 예전 배스최대어가 금호강 매천 대교에서 잡은 54쎈티 였는데 오늘 더 큰놈을 잡은거죠. 근래 대물포인트로 명명하고 다니는 포인트에서 올해 5짜...
  • 240327 집앞강, 손테라와 수동윈치
    가이드모터를 올렸다 내렸다 하는것이 보트가 좀 커지니까 그것도 일이 됩니다. 선장석에 앉아 있다가 선장이 직접 가서 올리고 내리기도 귀찮지만 선원1 에게 부탁해봐도 능숙하다 싶어도 이것도 일이 되고 좀 덜 능숙한 선원은 올리는 요령이 없어서 헤매는 일이 잦고....
  • 나오면 사짜급이
    나오면 사짜급이 얼마전 도시어부 재방을 보는데 대마도에서 촬영했더군요 대마도는 낚시천국이라는건 다들아실테고. 작은 낚시배를타고 촬영을 하는데 우짜까나? 낚시배에 화장실이 없다는 것. 첨엔 믿기지를않데요 방송촬영이 최소 7시간은 넘을텐데 우찌해결 해야하는...
  • 240324 일요일 집앞강 그리고 보트정비 이야기 (줄테라)
    지난해 연말에 보트 업어온 이후로 자잘한 정비가 끝없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이거 끝났나 싶으면 저거 터지고 저거 하고 나면 그담꺼 또하고 싶고 지난 한주는 물뽕작업에 신경을 썻습니다. 울진 다녀오며 보트 하부 공기통의 물뽕을 열어보니 물이 주르르~ 물이 하나도...
  • 베이트릴, 스피닝릴(부제: 2월보다못한3월)
    베이트릴, 스피닝릴(부제: 2월보다못한3월) 조행기 이전에 서론 조금달고 본론들어갑니다 배스낚시 시작후 3~4년후 베이트릴을 알았고 그후 10여년 이상 베이트릴이 저의 주력채비였습니다 초반 백러쉬만 극복하면 진짜 편하죠 두세대의 장비를 들고 나설때도 모두 베이...
  • 같은놈인지?
    같은놈인지? 정말 궁금해서 제 배스 최대어 기록이 54쎈티인데 아마 10여년쯤 된 기록인걸로 알고있습니다 매천대교 상류 섬(?)포인트에서 . . . 그래서 요즘 나오는 배스도 50쎈티가 넘어가면 혹시 기록 경신 할수 있을려나 싶어 자세히 살펴봅니다 2024년 첫 런커 24/0...
  • 금호강 처음간 포인트   
    금호강 처음간 포인트 근래 핫 했던 포인트(5짜포인트)는 초봄 포인트인지 요즘 조과가 헬입니다 나만 그런게 아니고 그곳만 다니는 주변꾼들이 그렇다고 연락이 계속옵니다 며칠전(4/16) 그러거나 말거나 나오면 5짜 나오는곳인데 싶어 그곳을 갔습니다 낚시조건 정말좋...
  • 울진 대구 횟대 가자미 조행 240316
    아주 아주 오랜만에 친구 녹색장화님 델꼬 조행 다녀왔습니다. 아마 기성항 가자미낚시가 마지막이었을텐데 약 6년쯤은 지난거 같네요. 그동안 파주 가있다가 복귀한지도 얼마되지 않았고 하여튼 오랜 친구와 함께하는 조행 좋습니다. 새벽 5시 배 세팅하고 접선. 출발. ...
  • 집앞강 또꽝
    조행기goldworm 쥔장 goldworm 조회 10824.03.14.15:30 1
    토요일 바다출조에 앞서 보트 컨디션 체크겸 집앞강 연속꽝에 대한 복수겸 성주대교권으로 나가봤습니다. 바람없고 날씨좋고 다 좋은데 입질이 없네요. 백천합수부 입구 신천합수부 입구 입질한번 못받고 라면이나 끓여먹고 뭐가 문젠가? 생각해봅니다. 잡힐때 되지 않아...
  • 야간항해장비
    goldworm 쥔장 goldworm 조회 7724.03.13.19:10
    야간낚시를 위해서는 반드시 아래 10종의 야간운항장비가 갖춰져야 하며 수시로 검사를 받게 됩니다. 제34조(구명부환) ① 구명부환은 다음 각 호의 요건에 적합한 것이어야 한다. 1. 담수 중에서 14.5킬로그램의 철편을 달고서 24시간이상 떠 있을 수 있을 것 2. 바깥 둘...
  • 또 런커 (부제 : 진짜 런커포인트는 있는건지?)
    마릿수는 안나와도 잡으면 큰놈만 나온다는곳. 위 말을 수십번도 더 들었지만 “런커는 어디에나 다있지. 다만 산전 수전 다겪은 약은놈이라 안잡힐 뿐이지” 전항상 이렇게 말하곤 했습니다 금년 몇 번의 출조에 런커급 몇 마리잡아도 지금은 큰놈들 나올때라서 큰놈들이 ...
  • 울진 바다 대구 볼락 공격
    배 바꾸고 낚시다운 낚시한번 못가봤습니다. 나갔더니 비만 잔뜩맞고 오질 않나 맨날 강에선 꽝치지. 억울(?)하던차에 드디어 기상조건도 좋고 하여 출동하였습니다. 목표지는 울진 사동항. 돈 4천원 내고 배띄우라는데 그게 더 마음 편합니다. 뇌물용 음료수값이 더 들...
  • 쉽지않은 저수온 낚시
    쉽지않은 저수온 낚시 지난번 쉬는 전날 금호강 통신원?에게 전화가 옵니다 요근래 날씨가 좋아 그런지 이날 5짜두수 4짜두수가 나왔다고 하면서 낼쉬는날 낚시준비 단디해서 가면 5짜구경할수 있다 고 연락주면서 자리잡아둘테니 일찍오라합니다 젠장! 낼은 1년에 두번 ...
  • 집앞 꽝 두번째
    조행기goldworm 쥔장 goldworm 조회 11124.03.06.17:19 1
    결론부터 말씀드리자면. 또 집앞 꽝입니다. 이번엔 하류권인 성주대교로 가봤는데요 배는 순조롭게 잘 띄웠고 달리기도 순조롭게 잘 달리고 다 좋은데! 꽝. 뭘해도 안나와요. 가죽정교 안쪽에서 한시간반 지지고 또 성주대교 바로 아래 야구장앞에서 30분 지졌는데 안나...